본문 바로가기
소원을 말해봐
격렬하건 그렇지 않건, 모든 운동에 적합하면서 데일리웨어로도
활용 가능한 옷을 찾아 헤매었다면, 그 소원을 들어줄 수 있게 됐다.
그야말로 다목적이고 만능인 옷을 발견했다.
글/ 성범수 (매거진 <인디드> 편집장)
이미지
지금의 내 모습, 그러니까 내 체형을 아는 이들이 이 글을 본다면, 거짓이라 생각할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난 운동을 좋아한다. 아니 좋아했다. 사실 아주 잘하는 운동은 없어도, 못하는 운동도 없었다. 어릴 땐 재빨랐다. 학급 계주 대표로 나가 우승에 기여하기도 했고, 성인이 되었을 땐 취미로 유도를 배워 경기도 생활체육 유도대회에 출전해 1라운드에서 한판승을 거두기도 했다. 현재는 여유(?)를 찾는 것에 목적을 두고 안빈낙도의 삶을 살고 있다. 마치 사자가 사냥하기 전까지 빈둥거리며 에너지 낭비를 최소화하고, 응축된 에너지를 오롯이 사냥하는 데 쏟는 것처럼. 맞다. 핑계다. 난 사냥을 하지 않는다. 에너지는 내 몸에 그대로 축적되고, 결국 날이 갈수록 몸이 커지는 슬픈 현실을 직면하게 됐다.
이미지
운동이 시급하다. 카트 타고 18홀을 도는 골프는 해결책이 될 수 없다. 결국 등산을 하고 가끔 농구를 하기로 결심했다. 직업병이다. 운동을 하기 위해선 그에 합당한 옷과 신발이 필요했다. 동네 뒷산을 가며, 한국 산악 지형에 꼭 필요하다고 유튜버들이 설파하는 방수와 투습 기능이 우수한 고어텍스 소재와 비브람 메가그립이 적용된 등산화를 찾았다. 친구와 흙바닥 농구를 위해 농구화 쇼핑은 기본이라 생각했다. 물론 일반적인 농구화가 아닌, 리셀 거래가 이루어지는 희소한 농구화를 탐했다. 신발은 준비되었으니, 이제 옷으로 시선을 돌렸다. 신발과 달리 옷은 다목적으로 입고 즐길 수 있는 것으로 선택할 생각이다. 내가 현재 몰두하고자 하는 스포츠는 골프, 등산, 농구다. 당연히 스포츠마다 특유의 스타일을 책임질 결정적인 아이템은 공유할 수 없겠지만, 최대한 두루 사용할 수 있는 아이템을 찾아 나섰다. 그렇게 발견한 아이템은 유니클로의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였다.
이미지
DRY-EX
CREW NECK
T-SHIRT
난 땀을 많이 흘린다. 더운 여름날이 아니어도 몸을 움직이면 금세 땀이 쏟아진다. 축축이 젖은 옷이 운동할 때 불편하기에 특별하고 남다른 옷이 절실했다.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는 내 단점을 간단하게 해결해줄 장점으로 충만했다. 우선 이 옷엔 미세한 구멍들이 촘촘히 새겨져 있다. 신기하게도 신체 부위에 따라 배치된 구멍의 크기 차이가 눈에 선명하게 들어온다. 근데 이것을 1개의 원단으로 완성했다. 4가지 타입의 메시 소재를 1개의 원단에 적용한 보기 드문 기능성 소재였던 것. 이 티셔츠는 운동을 즐길 때 집중적으로 땀과 열이 발산되는 곳에 차별적으로 메시 원단을 적용해 쾌적하고, 시원하게, 그리고 땀으로 인한 불편함을 최소화하는 데 집중한 듯 보였다.
유니클로의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를 갖게 된 후, 농구를 할 땐 에어리즘 이지 쇼츠와, 골프를 칠 땐 수피마 코튼 폴로셔츠 안에 이너로, 그리고 산에 오를 땐 포켓터블 UV 프로텍션 파카 안에 입고, 날씨가 더울 때는 파카를 벗어 허리춤에 질끈 묶고 산행을 즐기면 되겠다는 상상을 했다. 오래지 않아 그 상상을 현실로 이루었다.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를 입고 산에도 가고, 골프도 쳤으며, 농구도 했다. 자랑처럼 느껴지던 제품에 대한 기능 설명이 허언이 아니었음을 체험 후 제대로 알게 됐다.
SPORT
UTILITY WEAR
일상과 스포츠, 모든 활동을 위한
다목적용 기능성 데일리웨어
하나의 옷을 다양한 목적에 활용하는 것, 합리적인 소비다. 차로 설명하면 SUV (Sport Utility Vehicle)같이 다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차를 좋아한다. 업무상 짐 싣고 다닐 일도 많은데, 덩치 큰 SUV 한 대만 있으면 웬만한 일을 불편하지 않게 처리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용적인 사람은 아니지만 내 상황에 맞게 활용도 높은 것들을 구입하는 편이다. 유니클로에서 SUV와 유사한 개념의 SUW(Sport Utility Wear)를 이야기한다. 일상과 스포츠, 모든 활동을 위한 다목적용 기능성 데일리웨어를 뜻하는 것.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를 경험하기 전엔, 다양한 운동만을 목적으로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를 활용할 생각이었다. 하지만 체험하고 나니 일상에서도, 집에서도 즐겨 입을 수 있음을 알게 됐다. 땀이 많은 내게 더운 여름날 잠옷으로도 좋을 것 같다. 어제도 드라이-EX 크루넥 티셔츠를 입고 기분 좋게 잠을 청했으니까.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